열린갤러리
 
작은 한지에 귀한글
  타이틀 : [모두] 늘 곁에 두고 보는 기쁨
  글쓴이 : 김남훈
  Date : 2019-09-06 오전 8:35:55 [Read:218]


담백한 스님의 글입니다.

스님의 작품을 많이 소장한 즐거움은 항상 곁에 놓고 볼 수 있다는 겁니다.


 

0개의 글이 있습니다. ※ 로그인 하신 후 쓰실 수 있습니다